찾아오시는 길
   공 지 사 항
   자동차 뉴스
  출 처 : 한국일보 [ 게시일: 2005-03-23 ] 
  제 목: 일본식 車용어, 우리말로 바꾸자 [ 조회수: 1039 ] 



일부 네티즌들이 독도 사태를 계기로 일본차 불매 운동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기회에 잘못 사용되고 있는 일본식 자동차 관련 용어를 바로잡자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한국자동차공학회는 최근 ‘자동차용어대사전’을 내면서 잘못된 자동차 용어를 우리말로 순화하고 제각각 쓰이고 있는 자동차 용어를 하나로 통일하기 위한 ‘자동차 용어 순화안’을 제안했다.

순화안에 따르면 ‘구락송’은 ‘경음기’로, ‘기스’는 ‘흠’이나 ‘긁힌 자국’으로, ‘다마’는 ‘전구’나 ‘램프’로 바꿔 사용한다. ‘구락송’은 고유 상표명인 ‘클랙슨’을 일본인들이 잘못 발음한 것이다. 또 ‘마후라’는 ‘경음기’나 ‘머플러’로, ‘미숑’은 ‘변속기’나 ‘트랜스미션’으로, ‘야끼’는 ‘열처리’나 ‘히팅’으로 부르는게 맞다.

Expert Super Customer Adviser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