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 로 필
   찾아오시는 길
   공 지 사 항
   자동차 뉴스
  출 처 : 세계일보 [ 게시일: 2004-12-10 ] 
  제 목: 르노삼성 SM7 "사자” 봇물 [ 조회수: 3335 ] 



르노삼성차가 지난 1일 출시한 대형 세단 SM7(사진)의 출발이 좋다.
르노삼성은 크기와 관련된 논란에도 불구하고 출시 일주일 만인 지난 7일 현재 7550대가 계약됐다고 8일 밝혔다.

공식 출시 이전인 지난달 19일부터 받은 사전 예약에서 4025대, 출시 이후에는 3525대가 계약됐다.

특히 지난 6일 하루 동안 1200대가 계약돼 르노삼성 출범 이래 하루 판매 신기록을 갈아치웠다.

이와 함께 20% 안팎이 될 것으로 예상했던 3500㏄ 모델의 계약 비중이 전체의 40% 이상을 차지하면서 기대 이상의 인기를 얻고 있다고 르노삼성은 전했다.

이 같은 호응으로 지금 계약할 경우 옵션과 색상에 따라 다소 차이는 있지만 3500㏄ 모델은 내년 2월 말쯤, 2300㏄ 모델은 1월 말쯤에나 인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르노삼성은 밝혔다.

이처럼 주문이 늘어나자 영업사원들이 영업전산 시스템인 캐리지에 한꺼번에 접속하는 바람에 전산망이 한때 다운되기도 했다고 르노삼성은 전했다.

제롬 스톨 르노삼성 사장은 “SM7의 돌풍은 성능과 연비에서는 뒤떨어지면서도 외형적인 크기만으로 대형차 기준을 일률적으로 판단하는 논란을 불식시킬 것”이라면서 “SM7이 차별화된 컨셉트, 혁신적인 디자인, 뛰어난 주행성능, 최고의 안전성 등 종합적인 측면에서 대형차를 판단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은 신청자가 7만명을 넘어섬에 따라 전국 156개 지점에서 내년 1월 말까지 하려던 시승 행사를 2월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Expert Super Customer Adviser 주덕규 ☎ 011-713-3666, 031-708-1237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5-7